희망봉(Cape Town) 역사

2003. 9. 25. 13:37
희망봉(Cape Town)은 우리에게 어떻게 알려지게 되었을까?

백인들이 들어오기 전에 이 지역의 해안 지대에는 주로 코이산어족에 속하는 산(San)족과 코이코이(Khoikhoi)족이 살고 있었다. 이들은 노란색 피부와 작은 키 그리고 단음절의 흡기음(吸氣音, staccato click sound)을 사용하는 사람들로 독특한 문화를 가지고 있다. 산족은 수렵채집문화를 가지고 있었고 코이코이족은 주로 양과 소를 기르는 유목문화를 가지고 있었다.

아프리카 대륙 최남단의 땅 남아공화국이 백인들에게 알려지기 시작한 것은 1488년 바돌로뮤 디아즈(Bartholomew Diaz) 휘하의 포르투갈 탐험대가 아프리카 대륙을 돌아 인도양으로 가는 항로를 발견하면서부터이다. 디아즈는 1488년 희망봉을 크게 돌아 알 수 없는 바람에 이끌려 현재의 모슬 베이(Mossel Bay)에 최초로 발을 디뎠으며 식수를 구하는 과정에서 코이코이족과 조우하였다. 1488년 한여름에 그레이트 피쉬(Great Fish)강에 도달했으며 돌아오는 과정에서 최초로 케이프를 보았다. 디아즈는 이 지역을 폭풍의 곶(Tormentoso ; The Cape of Storms)이라고 이름지었다.

케이프 타운이 쉽게 포루투칼인들이 접근할 수 없었던 것은 유명한 유령선 전설(Flying Dutchman)에서도 알 수 있는 것처럼 바람이 세고 폭풍이 심했기 때문이다. 이 전설은 바람이 심하게 몰아쳐서 대서양의 파도가 높게 해안의 바위를 들이칠 때 희망봉의 유령선에 대한 이야기를 하곤 한다. 전설에 따르면 이 배는 마스트가 부러지고 돛은 찢어져서 바람에 휘날리며 케이프 주위를 영원히 돌고 있다고 한다.  
그러나 후에 포루투칼 왕 Jo o는 그 이름이 나쁘다 하여 희망봉(Boa Esperan a ; Good Hope)으로 이름지었다. 즉 디아즈는 이곳이 아프리카의 끝이라고 확신하고 이곳을 돌면 인도로 갈 수 있다고 생각했던 것이다.

케이프 타운은 1652년 4월 6일 얀 판 리비어크(Jan van Riebeeck)에 의해 세워졌다. 그는 상륙하자마자 흙으로 만든 5각형의 성을 축성하고 과일과 채소를 재배하기 시작했다. 이곳은 폭퐁우를 피해갈 수 있는 전략적 거점이었으며 물을 비롯한 고기, 신선한 야채, 과일 그리고 포도주를 보급받을 수 있었으며 파손된 배를 수리하고 병든 선원들을 치료할 수 있는 곳이었다.

판 리비어크는 남아프리카역사에서 '아버지'라고 할 수 있다. 역사책을 펼치면 판 리비어크와 그의 부인 마리아(Maria)의 사진을 볼 수 있으며 남아공의 어떤 도시를 가더라로 판 리비어크 거리를 만날 수 있다.
18세기에 들어와 케이프 타운의 백인정착지는 케이프 반도와 주변 내륙지방으로 확대되기 시작했고 유럽국가와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에서 이주가 꾸준히 이루어졌다. 케이프에 이주한 아시아인들중 일부는 본국에서 저항운동을 하다가 케이프로 추방당한 사람들이었지만 대부분은 숙련된 기술을 가진 노예로 이주되었으며 오늘날 케이프의 말레이인들의 조상들이었다. 이러한 이유로 케이프 타운이 세계의 문화를 모두 접할 수 있는 환경을 제공하게 되었다.

1795년 나폴레옹이 해군을 강화함에 따라 케이프 타운은 무역루트로서 아주 중요하다는 전략적 인식하에 영국은 케이프 타운을 잠시동안 지배하였으나 1806년 점령하여 몇 년동안 지배하였으나 1806년 다시 악화된 프랑스의 세력을 막고 케이프 식민지를 통한 인도와의 귀중한 해상 무역 루트의 장애를 보호한다는 명분을 내걸고 케이프 타운을 침략하여 이주사회를 건설해나가면서 이미 이주하여 정착하고 있던 네덜란드 후예들과 경쟁하기 시작한다.  

이후 케이프 영국총독은 케이프 아프리카너(Cape Afrikaner)로 불리는 이들을 영국의 통치하에 두고 싶어하였다. 이때까지 부유한 생활을 유지하고 있었던 이들은 영국의 통치를 받아들이는데 큰 어려움이 없었으나 가난한 많은 아프리카너들은 영국의 통치와 압제를 벗어나 그들의 정체성을 유지하고자 우마차를 타고 알려지지 않은 미지의 내륙으로 대이주(Great Treck)을 시작하게 되었고 영국은 자동적으로 반투계 선주민들과 일련의 전쟁에 개입할 수 밖에 없는 상황이 된다. 반면 케이프 타운 항구는 이 시기부터 유럽과 인도로부터 들어오는 화물과 병력과 전쟁물자가 많아지게 됨에 따라 '바다의 선술집(Tavern of the Seas)'이라는 별칭을 갖게 된다.

올아프리카 africa club 역사/남부아프리카 역사

남아프리카 공화국의 역사

2003. 9. 25. 13:01
남아프리카 공화국의 역사

이주와 식민지화는 남아프리카 공화국의 문화적 다양성에 가장 중요한 원인이라고 할 수 있다. 여러 세기 동안에 걸쳐서 거대한 규모로 이루어진 이주의 결과 아프리카 대륙의 주요한 언어집단들이 서로 교류하였고 문화이입(文化移入)이 일어났다. 불행하게도 인종적 다양성은 인종의 우열과 열등이라는 악마적인 개념을 갖게 함으로서 남아공의 정치역사에서 심각한 문제들을 야기시키는 결과를 가져왔다.

백인들은 500년사라고 이야기하며 백인들이 이주하기 이전에는 비어있는 땅이었다고 주장하고 있으나 이미 남부 아프리카에는 산족과 코이코이족을 비롯한 코이산족과 쿨루, 코사등 반투인들이 살고 있었다.
백인들의 최초의 이주는 네덜란드 동인도회사(The Dutch East India Company)가 인도 항로의 중간 정박 기지(기항지 ; revictualling station) 건설을 목적으로, 얀 판 리비어크(Jan van Riebeek)가 이끄는 3척의 배와, 130명의 남녀로 구성된 탐험대가 1652년 6월 4일 테이블만에 도착하면서부터이다.

남아프리카의 백인사회는 네덜란드 본토에서 보내는 식민 이주자들과 종교적, 경제적 목적으로 이주해 온 프랑스계, 독일계 등의 이주민들로 꾸준히 확대되었으며, 18세기말에는 영국계 선교사들도 들어와 활동하기 시작했다. 이러한 이유로 케이프 타운을 비롯한 남아공의 주요 지명을 보면 유럽의 다양한 지명을 만날 수 있다. 또한 이들은 부족한 노동력을 조달하기 위해 인근 서부 아프리카와 동인도 등지에서 노예들을 수입하는 한편 자신들이 정복한 흑인들을 노예로 삼았다. 이러한 이유로 케이프 타운은 새로운 인종집단이 칼러드(Coloured)가 생겨난다.

또한 유럽 본토에서 발생한 프랑스 혁명의 영향으로 남아프리카의 백인사회에도 커다란 변화가 생기게 되었다. 혁명에 잇따른 나폴레옹 전쟁의 와중에 네덜란드의 왕정이 무너지자 영국은 두 차례에 걸쳐 남아프리카 식민지를 강제로 점령하였다.

영국의 케이프 타운 지배와 영국화 정책에 항의하여 이루어진 보어인 들의 대이주(Great Trek)는 수차례에 걸쳐 계속되었다. 이들은 이주자(Voortrekkers)로 불리어졌고 우마차를 타고 소위 알려지지 않은 미지의 세계를 향하여 이주를 시작했다. 이들은 철저한 켈빈교도였으며 영국의 압제를 벗어나 그들의 권리와 자유를 얻고자 하였다. 여러 갈래로 나뉘어 이주해 각각 줄루족, 은데벨레족, 코사족 등 흑인 원주민들과 치열한 싸움을 거친 끝에 트랜스바알 공화국, 오렌지 자유공화국을 건설하였다.

남아공에서 금광이 발견됨에 따라 케이프 총독 세실 로즈(Cecil Rhodes)의 케이프 타운에서 카이로까지의 종단정책을 추진하였고 이 과정에서 두 세력간의 적대감정은 3년간에 걸친 앙골로 보어 전쟁(Anglo-Boer War)으로 나타났다. 결국 전쟁은 영국의 승리로 끝났고 1910년에는 케이프, 나탈, 오렌지, 트랜스바알 등 4지역이 합쳐져 대영제국내의 특수 자치령인 남아프리카 연방(The Union of South Africa)으로 새로이 출범하게 되었다.

이후 1948년 아파르트헤이트(Apartheid)정책을 내건 국민당(National Party)이 승리하기까지 남아연방의 정권은 줄곧 보어계 정당들이 장악해 왔으나 1991년 2월 1일 드 클레르크(F.W. de Klerk)는 연설에서 아파르트정책을 공식적으로 포기하고 드디어 1994년 4월 26일부터 29일까지 최초의 흑백 다인종 선거를 실시하여 넬슨 만델라가 최초의 흑인대통령으로 선출되었다.

2000년 6월 민주당과 국민당이 합당을 통해 민주동맹당(Democratic Alliance)이 됨으로서 아프리카너 백인과 영국계 백인이 서로 화합하게 되었고 남아공의 인종차별정책인 아파르트헤이트를 실시했던 국민당은 영원히 역사속으로 사라지게 되었다.

흑인정권 출범이후 남아공은 흑백간의 갈등 또는 흑흑간의 정권투쟁으로 인해 내전이나 종족분규로 갈 것을 염려했다. 그러나 이런 예상을 깨고 넬슨 만델라가 이끄는 남아공 호는 인종간의 갈등을 화해와 타협으로 이끌어 무사히 안착했으며 염려했던 경제도 예측가능한 상황으로 회복되고 있다. 정치적 민주화를 이룩한 남아공 정부는 두 번째로 출범한 타보 음베키(Thabo Mbeki)의 지도아래 국가건설(Nation building)을 국정의 최우선 과제로 내걸고 사회-경제적, 문화적 민주화 과정을 시도하고 있다. 명실공히 남아공은 아프리카 대륙에서 헤게모니를 가진 지도국의 위치를 갖게 되었으며 모든 아프리카국가들의 발전모델이 되고 있다.

올아프리카 africa club 역사/남부아프리카 역사

  1. Blog Icon
    3456

    안녕허세요

제10장 아파르트헤이트

2002. 3. 4. 16:29

올아프리카 africa club 역사/남부아프리카 역사

9.2.분리를 위한 정치발전 : 연방에서 아파르트헤이트까지

2001. 12. 1. 11:17

올아프리카 africa club 역사/남부아프리카 역사

9.1.분리를 위한 정치발전 : 연방에서 아파르트헤이트까지

2001. 12. 1. 11:15

올아프리카 africa club 역사/남부아프리카 역사

8.영국제국주의와 남아프리카 통일

2001. 12. 1. 11:13

올아프리카 africa club 역사/남부아프리카 역사

7.영국의 정책전환과 보어공화국

2001. 12. 1. 11:12

올아프리카 africa club 역사/남부아프리카 역사

6.샤카 이후 아프리카 왕국들의 성장

2001. 12. 1. 11:07

올아프리카 africa club 역사/남부아프리카 역사

5.샤카의 줄루 왕국과 음페카네(Mfecane)

2001. 12. 1. 11:06

올아프리카 africa club 역사/남부아프리카 역사

4.신개척지를 향한 대이주

2001. 11. 29. 23:31

올아프리카 africa club 역사/남부아프리카 역사

3.케이프 식민지와 영국

2001. 11. 29. 23:30

올아프리카 africa club 역사/남부아프리카 역사

2.케이프 식민지 건설

2001. 11. 29. 23:28

올아프리카 africa club 역사/남부아프리카 역사

1.남아프리카의 초기 인간과 정착

2001. 11. 29. 00:43

올아프리카 africa club 역사/남부아프리카 역사

[남아공]백인들의 꿈 - 40년전 아파르테이트는 미래였다

2001. 10. 22. 08:07

절정을 이룬 아파르테이트(apartheid)와 함께 40년전 아프리카너(Afrikaner)들은 선조들의 꿈을 수행하였으며 1961년 5월 31일 남아프리카 연맹에서 독립공화국인 남아프리카 공화국을 선언하였다.
그러나 그 폭풍의 암운은 외부세계가 제재를 가하고 국내에서는 흑인들의 무장투쟁을 야기시켰다.

1948년에 권력을 잡은 국민당(National Party)은 점차 인종간의 분리를 압박해 갔다 ; 인종간의 결혼과 섹스가 불법으로 간주되었고, 거주지역도 분리되었으며 모든 흑인들은 그들의 신원을 증명하는 신분증을 지니고 다녀야 하는 패스(pass)법이 제정되었다.
1960년 2월 다른 아프리카 독립국가들과 마찬가지로 영국 수상 하롤드 맥밀란(Harold Macmillan)은 남아공을 방문하여 케이프타운 의회 연설에서 "변화의 바람이 아프리카 대륙에 불고 있다"라는 연설을 함으로써 남아공 백인정권에게 충격을 준 역사적 연설을 하였다.

아프리카너인들은 비슷한 인구 분포를 지니고 있던 영어권 백인들과 공존하였으며 1960년 10월 백인 단독 국민투표가 실시되어 52%의 찬성과 48%의 반대로 공화국 설립이 종결되었다. "공화국 주의자들 사상은 아프리카너주의의 역사에 깊은 뿌리를 두고 있다"라고 남아공 대학(Unisa)의 역사학자인 자콥 피트 브리트스가 말했다.

"그것은 드랜스바알과 오랜지 자유주 보어 공화국들이 그들의 독립국을 설립 할 때인 19세기로 거슬러 올라간다. 이들 보어인들은 1899-1902년에 있은 영국과의 보어전쟁에서 패배함으로써 그들의 독립의 꿈을 이루지 못하게 되었다"라고 그는 덧붙였다.
1960년 남아공화국의 설립은 남아공 백인들을 규합하기 위한 기회를 수상인 베르워드(Verwoerd)에게 주었다.
"많은 영어권 백인들은 남아공에 대한 외부의 압박 증가에 두려워하게 되었고 그들은 남아공의 인종 정책들에 간여하는 것에 불쾌해 하였다"라고 브리트스는 말했다.

그 논쟁으로부터 제외된 다수인 흑인들은 1960년 3월 요하네스버그 남부의 샤프빌에서 패스법에 항의하는 평화적인 행진 중에 경찰이 발포함으로써 69명이 사망하고 180명이 부상당하는 사태를 겪어야만 했다.
이같은 사태에도 불구하고 베르워드 수상은 공화국 설립을 위한 국회소집을 요구하였고 아프리카 민족회의(ANC)는 비록 불법단체로 규정되었지만 5월 29일부터 3일간 총파업을 주도하였다.

"우리는 공화국이 선포되는 날 우리의 집에 머물러 있었다. 공화국으로의 변경은 단지 결점을 감추는 것 뿐이었다'라고 만델라는 그의 자서전 '자유를 위한 머나먼 여정'에서 밝혔다
그러나 백인 정부는 경찰과 군인들을 마을 안으로 보내 파업하는 사람들을 체포하였으며 그 파업은 5월 30일 종식되었다.

남아공 수상이던 베르워드는 영연방 회의에 참석하여 남아공이 영연방으로부터의 탈퇴를 공식화하였으며 그가 귀국했을 때 백인들은 그를 영웅으로 환영하였다.
그러나 영연방으로부터의 탈퇴는 남아공에 대한 경제제재를 가속화하는 계기가 되어 경제적 상황은 어려워 갔다.

샤프빌 사건이 발생한 지 6개월 후 전ANC 의장이었던 알버트 루툴리는 노벨평화상을 수상받았다. 1994년 이전까지 5월 31일은 백인들에게는 공공 휴일이었다. 그러나 1994년 4월 27일 남아공 최초의 다인종 선거가 실시되어 흑인정권이 들어섬으로써 4월 27일이 '자유의 날'(Freedom Day)로 이를 대신하게 되었다.
(The Mail & Guardian, May 31, 2001)

올아프리카 africa club 역사/남부아프리카 역사

남아공 역사 개요 - 아파르테이트를 중심으로

2001. 10. 22. 08:06
1, 처음에     

남아프리카공화국(이하 남아공)에서는 10여전까지(공식적으로 1994년 인종차별법인 아파르테이트(Apartheid)이 철폐되었지만 사실상 1991년부터 인종차별법인 철폐되었음) 인종간의 차별을 도고 있었다.
1991년에 폐지가 되었지만 그 상처의 자국은 깊다. 예를 들면 뿌리깊은 차별 의식이나 빈곤 등은 10년이 지난 오늘날까지 남아 있다. 여기에서 간략히 남아공 역사를 돌아보자.

2, 식민지 지배

1602년  케이프에 네덜란드 동인도회사 설립

1652년  팬·리벡크, 케이프에 상륙 
            ↓
     민간의 입식자를 네덜란드에서 받아들인다. 노예 노동을 적극적으로 도입
     케이프 식민지에서 성공할 수 없었던 사람들은 서서히 동부의 나탈주나 북부 오 렌지 자유주 등으로 확대

1795년  영국이 네덜란드로부터 케이프 식민지의 지배권을 빼앗는다
     ※노예제를 폐지해, 1953년에는 입법권을 가지는 식민지 의회를 설치한다.   

1799년  네덜란드 동인도회사 해산

1830년∼40년  네덜란드계 백인 내륙으로 이동(대이주 :그레이트 트랙)

1896년  남아프리카 전쟁(보어전쟁) 영국계 백인 대 아프리카너(보어인)
1902년 보어전쟁 종식

1910년  영국은 케이프주 오렌지자유주, 나탈주, 트랜스바알 주를 합쳐 영연방 국가 성립

1913년  토지법(Land Act) 제정 - 흑인에게 척박한 일정부분의 땅을 지정. 이외의 토지에 대해 흑인들은 구입이나 임차를 할 수 없게 된다. 이 당시 65%의 넘는 흑인들 의 토지는 전체 토지의 13%에 해당하는 지역만 할애.
     이 법의 성립에 의해 아파르테이트의 토대를 만들었다고 할 수 있다

1936년 이후 흑인들에 대한 선거권은 박탈되었다

 ①전쟁 후의 전환기∼철폐까지
아파르테이트가 만들어진 이유로서 두 가지를 들 수 있다.
첫째는 남아프리카(보어) 전쟁에 의한 아프리카너들의 빈곤의 격화와 둘째는 아프리카너의 종교에 기인한다. 이는 네덜란드 개혁파 교회의 교의에 유래한다. 그것은 모든 인간은 성경에 따라 비백인은 태어나 백인의 하인이 되는 것이 운명으로 결정되어 있다고 하는 것이다.

1948년 제2차 세계대전 후 총선거에서 여당(연합당)과 야당(국민당)의 일대일 대결이 되어 국민당은 선거 슬로건으로 분리·격리를 의미하는 아파르테이트를 내걸어 국민당이 집권하게 된다.

1950년  인구 등록법 - 모든 남아공인을 백인, 칼리이드, 인도인, 흑인이라고 하는 네 개 의 인종으로 나눈다.
이후 여러가지 차별 법을 제정하였고 1960년대에 들어오면서 아파르테이트는 완성된다.

한편 1950년대부터는 본격적인 흑인 대중운동이 시작된다. 그 주된 단체로서 넬슨·만델라가이끄는 아프리카 민족 회의(ANC), 남아프리카·인도인 회의(SAIC)등이 있다.
이후 ANC의 노선에 불만을 품은 일부 회원들이 판아프리카 회의(PAC)를 만든다.

1955년 ANC 「남아공은 흑인, 백인 등 남아공에 사는 모든 사람들에 속한다.」라고 하는 문언으로 시작하는 「자유 헌장」(Freedom Charter)이 채택된다

1960년 샤프빌 학살 사건…ANC와 PAC주도하에 패스법 철폐를 외치는 흑인들에게 경찰과 군인들 총격을 개해 67명이 학살된다. 이 사건 이후 ANC와 PAC는 불법단체로 규정된다.

1961년 영연방으로부터 탈퇴

1962년 넬슨·만델라 체포 - 종신형 선고

1989년 데 클레르크 대통령 취임

1991년 토지법, 집단 지역법, 인종 등록법 폐지 = apartheid 폐지

 ②철폐 이후

1994년 남아공 최초 다인종 선거가 4월 마지막 주에 실시되어 인구의 77%를 차지하고 있는 흑인들의 압도적인 지지속에 ANC의 만델라가 사상 처음 흑인 대통령으로 선출된다. 또한 제1 부통령에는 ANC의 음베키가, 제2 부통령에는 국민당의 데 글레르크 취임해 국민 통합 정부가 성립한다

만델라 대통령은 우선 빈곤 문제에 착수한다. 선거전에서 공약으로 내걸은 빈부 격차를 줄이기 위해 부흥 개발 계획(RPD)을 진행시킨다. RPD는 주택 건설, 전화, 상하 수도의 정비,
토지의 재분배, 고용 창출 등이라고 하는 빈곤층을 위한 사회정책이다.
RDP사무국이 1995년 발표한 보고서에 의하면 남아공의 전주민의 52. 8%가 빈곤층으로 분류되었으며 실업률은 50%의 수준에 이르고 있었다.
게다가 인종 구성으로 보면 빈곤층의 94. 7%를 차지하고 있는 것은 흑인들이었다.
그러나 이러한 RDP 계획도 남아공의 경제성장 목표달성의 실패와 재정 부족으로 결국 1995년 실패로 끝나고 1996년에는 거시 경제성장 전략을 실시하고 있다. 이것은 성장, 고용, 재분배(GEAR) 정책이다
1999년부터 만델라 뒤이어 타보 음베키가 2대 흑인 대통령으로 선출되어 만델라의 경제 정책을 계속 수행하고 있다.
그러나 이러한 정책은 남아공의 경제성장이 연 6%를 달성해야만 가능한 정책이다. 그러나 남아공의 최근 경제성장률은 3%이내를 보이고 있어 여전히 정책달성에 어려움을 겪고 있으며 실업률도 줄어들지 않고 있다. 실업률은 30%이상으로 흑인들의 경우는 40%이상이다.

3, 마지막으로

이 빈부의 차이에서 알 수 있듯이 아파르테이트법은 철폐되었지만 곧바로 모든 문제가 해결되는 것은 아니다. 아파르테이트가 가져온 것은 빈부격차, 빈곤, 실업 뿐만 아니라 남아공이 전 세계에서 가장 범죄가 빈발하게 발생하는 요인을 제공하였다.
또한 현재의 추세라면 현 흑, 백간의 경제적 차이는 백년이 지나도 개선되지 않는다는 것이다. 이는 흑인들의 불만을 고조시키고 짐바브웨 처럼 백인들의 농장에 대한 강제 점거 사태로 이어질 수 도 있다.
비록 공식적인 아파르테이트는 사라졌지만 경제, 사회, 문화 등의 분야에서는 아직까지 인종차별이 그대로 남아있다.

올아프리카 africa club 역사/남부아프리카 역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