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잠보리카] 케냐, 경찰들 기습당해 24명의 경관 사망. 케냐

2015. 3. 5. 18:49


본 게시물은 생생한 아프리카 소식을 전달하는 아프리카 뉴스 전문 프로젝트 블로그, 

잠보리카에서 발췌한 내용입니다.




http://blog.naver.com/jamborica/220200891454





http://allafrica.com/stories/201410301196.html

 

 

 

케냐, 경찰들 기습당해 24명의 경관 사망

 

 

적어도 24명 이상의 경찰관과 케냐 경찰 예비군(Kenya Police Reservists, 이하 KPR)

Baringo자치주의 하부 자치주 TiatyKapedo에서 예상치 못한 공격으로 죽음을 맞았다.

하지만 경찰 대변인 Gatiri Mboroko7명의 경관들이 사망하였으며, 17명은 실종상태라고 밝혔다.

Baringo 자치주 경찰국장 Peter Okwanyo22명의 General Service Unit(케냐의 군경특전단 (역자주) 이하, GSU) 경관과

6명의 KPR 경관이 회복을 위해 Kapedo지역에서 Amayan 으로 이송중이라는 것을 확인하였다고 발표했으며,

그 이전에 용의자로 의심되는 pokot인 노상강도들을 Chesitet에 감금하였다고 말하였다.

Okwanyo는 무장 강도가 모든 경관을 죽이기 전, LomeloKapau지역에서 치열한 총격전이 있었다고 말했다.

그는 몇몇의 경찰관들과 현지 주민들이 여전히 실종상태라고 말했다.

그는 또 많은 안전 경관들이 사망한 일은 거의 일어나지 않는다고 말했다.

1주일 후 Kapedo에서의 공격으로 3명의 GSU 경관들과 3명의 시민들이 살해당했다.

이때 무장 강도들은 3개의 총과 6벌의 경찰복을 가지고 갔다.

그는 Kapedo의 세명의 시민과 술에 취한 GSU의 경찰들이 노상강도들에게 3개의 총과 6벌의 경찰복을 빼앗긴 사건이 발생한 지

일주일이 지난 후에, 이어서 많은 수의 공안 경찰들이 살해당하는 사건이 발생하는 것은 흔치 않은 일이라고 말하였다.

Okwanyo는 지난 토요일 사망한 그 시민들은 1명의 어린이와 2명의 여자였고, 1명은 Tullow 정유 회사에서 일하고 있었으며

 다른 한 명은 Kapedo 초등학교 교사였다고 말했다.

경찰서장은 경찰복은 여전히 찾지 못했지만 도난당한 총들은 모두 발견 되었다고 말했다.

또한 경찰복이 돌아오고 살인자들이 처벌을 받을 때 까지 수사 활동을 지속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적십자 보고에서 적어도 34명의 Pokot 인들의 거주지와 5개의 가게, 한 개의 교회 그리고

Chesitet/Amayan지역의 Lonyangapuo 초등학교가 공격자들에 의해 파손되었다고 한다.

우리는 긴급구호나 희생자들을 가까운 병원으로의 빨리 호송하는 것과 같은 긴급 서비스를 제공하고

위해 사태에 접근하며 피해의 규모와 부상을 알아내고자 다른 인도주의적 기관들과 일합니다.” 적십자 담당직원 Daniel Lagat가 말했다. TiatyTurkana 지역의 지난주의 만연한 불안감은 Eldoret 법원에서 100,000케냐실링으로 추후에 보석석방될 Baringo자치주의

연설가 William Kamket와 두 자치의회 회원(MCAs) Daniel Tuwit(Kipko) Nelson Lotela(silale)가 체포되면서 발생되었다.

박승아 역

Kenya: More Than 24 Police Officers Killed in Fresh Baringo Attacks

 

By Joseph Kangogo

At least 24 police officers and Kenya Police Reservists (KPR) are feared dead in a fresh attack in Kapedo in Tiaty Sub-county Baringo County, but police spokesman Gatiri Mboroko maintains only seven officers have been killed and 17 still missing.

 

Confirming the incident Baringo County Commissioner Peter Okwanyo said that 22 GSU officers and six KPR officers were heading to Kapedo from Amayan to restore peace and order before suspected pokot bandits waylaid them at Chesitet.

 

Okwanyo said there was fierce exchange of fire at Lomelo and Kapau areas before the gunmen killed all the officers before razing down their vehicles.

 

He said that some police officers and a number of locals were still missing.

 

He said the mass killing of the security officers happens barely a week after three GSU officers were slaughtered including three civilians at Kapedo in an attack that saw bandits take away three guns with six police uniforms.

 

Okwanyo said among those civilians who were killed last Saturday was a child, two women, one working with the Tullow Oil Company while another is a teacher at Kapedo primary school.

 

The Commissioner said all the stolen guns have been recovered while the police uniforms are still missing, adding that the operation will remain until all the uniforms and the killer are brought to book.

 

Red Cross reports shows that at least 34 pokot Manyattas, five shops, a church and Lonyangapuo primary school at Chesitet/Amayan Location were razed down by the attackers.

 

"We are working with other humanitarian agencies to assess the situation and identify the extent of damages and injuries in order to give out emergency services including first aid and rushing the victims to the nearby hospitals," said Red Cross Officer in-charge Daniel Lagat.

 

The rife insecurity in Tiaty and Turkana last week caused the arrest of Baringo County Speaker William Kamket and two Members of County Assembly(MCAs), Daniel Tuwit(Kipko) and Nelson Lotela(silale) who where later released on Sh100,000 bond each at Eldoret law court.

올아프리카 africa club 아프리카 뉴스/JAMBORICA , , , , , , , , ,